[블루문펀드]부동산 연체건 소송 결과 공지나왔네요.

P2P수다 / 정보공유

홈 > 커뮤니티 > P2P수다 / 정보공유
P2P수다 / 정보공유

[블루문펀드]부동산 연체건 소송 결과 공지나왔네요.

62 네스라인 8 521 0

[블루문펀드]부동산 연체건 소송 결과 공지나왔네요.





안녕하세요, 블루문펀드입니다.
오늘은 부동산 연체 건과 관련하여 좋은 소식을 전하려 합니다.
2039115012_wUnjcAio_d9cb7410a665ce21432c44a24eb412c074631c1c.png 
비록 여기는 주로 동산상품에 주력하시는 투자자분들이 계시지만
'연체 문제'은 곧 '블루문과 펀딩상품에 대한 신뢰성'으로 이어지기 때문에 
이 소식이 모든 투자자님들에게 반가운 소식되리라 봅니다.

당사는 현재 당진C에 대해 매달 원금의 2%씩 자체상환하고 있으며, 
총대출금 9억5천만원중 약 25%가 지금까지 상환되었습니다.
이는 해당 연체된 부동산 상품에 대해 이사진들의 
사기, 횡령 및 배임에 대한 도의적인 책임을 지기 위한 방안이었습니다.

해당 이사진들을 고소하여 추심절차를 밟는 것은 별개로 하고, 
시행사에 대한 7억5천만원의 소송이 진행중이었습니다.  
지난 6월 조정을 갈음하는 결정문에서 
피고인 시행사는 10월31일까지 4억원을 지급하라는 화해결정이 있었으나 
당사는 나머지 3.5억에 대한 부분도 인정 받을 수 있으리라는 판단으로 
이의신청을 제기했고 지금까지 힘겨운 싸움을 했습니다.

오랜시간 기다려주신 투자자분들에게 가능하면 많은 금액을 돌려드리기 위함이었습니다.

그러나 나머지 3.5억에 대한 부분은 쉽사리 인정되지 않았고
투자자 여러분들을 마냥 기다리게 하기보단
적정선에서 타협하는 것이 승산없는 게임으로 
시간만 허비하는 것보단 나을 것이라는 판단하였습니다. 

그리고 시행사 또한 선의의 피해자임을 감안하여 
4억 5천만원을 2월 말에 받기로 결정을 내렸습니다.
대출금의 약 73%가 상환될 것으로 판단되며 
연말까지 원금 9억 5천만원이 모두 상환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추가적으로,
재작년 5월 금감원에서 검찰로 수사·의뢰하여 블루문을 고발했으며
약 1년 6개월 수차례 강도높은 수사 끝에
 대표이사 김진수는 혐의없음으로 처분결과가 나왔습니다. 
그러나 당사와 투자자들을 기만하여 사기와 횡령, 배임을 행했던 
나머지 이사2명은 기소의견으로 송치될 예정입니다.
당사는 추가적으로 고소하여 손해배상청구를 통한 추심절차를 거쳐 
원금 상환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안정적인 펀딩상품의 제공으로 '상품의 연체 확률을 낮추는 것'도 중요하지만
'업체가 투자자님들의 투자금에 얼마나 책임지냐'가 더욱 중요합니다.
연체의 확률은 종잡을 수 없기 때문입니다.

블루문이 이 부분을 간과하지 않을 것이며
블루문을 믿고 투자해 주신 모든 투자자님들께 항상 감사의 마음을 가지며
투자자님들이 저희 블루문에 보여주신 신뢰를
'안정상환'으로 보답하겠습니다.

더욱 좋은 소식으로 만나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8 Comments
12 브이룩업 01.13 15:56  
투자하기 겁나네요. :D
62 네스라인 01.14 10:25  
[@브이룩업] 부동산은 연체가 있지만 동산으로는 잘 해내고 있는 업체네요.

축하드립니다! 행운의 4 럭키포인트를 얻으셨습니다 : )

14 퐁퐁이 01.13 16:13  
책임있는 모습 응원합니다.
62 네스라인 01.14 10:25  
[@퐁퐁이] 빨리 마무리가 되었으면 합니다.
18 ithumor 01.13 17:18  
아무래도 그렇게 높은 이율을 제시하는 것이니만큼 위험이 아주 없지는 않겠죠. 메리트가 그만큼 있다고 생각되면 들어가고, 아니면 아닌 거겠죠. 어느 쪽도 나쁘지는 않다고 봅니다..그래도 손실처리로 갈음하지 않고 책임을 지려고 하는건 좋아보여요.
62 네스라인 01.14 10:26  
[@ithumor] 책임지는 모습 좋네요.
35 bigfoot 01.13 19:36  
약속대로 잘 이행되기를 바랍니다
62 네스라인 01.14 10:26  
[@bigfoot] 저도 그러길 기원합니다.
제목

최신소통글


새댓글


이벤트&투자상품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